57억 당첨 로또가 북한으로 날아갔다? 코믹 영화 ‘육사오’ 8월 개봉

코미디 영화 ‘육사오’ 8월 개봉 57억 1등 로또를 둘러싼 남북 군인 코믹 접선극 고경표-이이경-곽동연 등 출연

OTTRanking
사진=영화 포스터

여름하면 코미디! 극장에 웃음 폭탄이 터진다.

영화 ‘육사오(감독 박규태)’가 8월 개봉을 확정했다. ‘육사오’는 당첨금 57억 1등 로또가 군사분계선을 넘어 북으로 날아가고, 일확천금의 꿈을 두고 벌어지는 남북 군인들간의 치열하고 유쾌한 쟁탈전을 그린다.

배우 고경표, 이이경, 음문석, 박세완, 곽동연, 이순원, 김민호가 이제껏 본 적 없는 신선한 케미스트리와 뜨거운 열연의 시너지를 선사한다. 또한 ‘날아라 허동구’ 연출과 각본, ‘달마야 놀자’ ‘박수건달’ 각본 등으로 무해한 웃음을 선사했던 충무로의 코미디 마스터 박규태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육사오’는 로또라는 신선한 소재와 일곱 배우의 투팀플레이 코미디를 경쾌하게 배합하며 대체할 수 없는 새로운 재미를 만들어냈다. “삶의 윤활유가 되는 코미디 장르의 힘을 믿는다”고 말하며 코미디 장르를 향한 뜨거운 애정을 보여준 박규태 감독과 “코미디 연기는 많은 고민을 필요로 하지만 관객들께서 재밌게 관람해 주시면 그것만큼 보람된 일이 없다”며 남다른 열정을 드러낸 고경표를 비롯한 출연진의 작품을 향한 열의가 ‘육사오’만의 참신한 코미디를 완성했다.

포스터부터 심상치 않다. 군사분계선 위에 안착한 1등 로또를 두고 손과 발을 뻗어 이를 차지하려는 남한군 천우(고경표)와 북한군 용호(이이경)의 모습을 담았다. 바람을 타고 군사분계선을 넘어간 57억 로또, 그리고 주인 없는 로또를 차지하려는 용호의 손과 날아간 로또를 순순히 넘기지 못하고 이를 저지하는 천우의 발은 57억 로또를 둘러싼 남한군과 북한군 사이의 묘한 긴장감을 자아낸다.

단체 포스터는 유쾌하고 경쾌하다. 커다란 로또볼 위에 앉아있거나 이를 들고 익살스러운 표정을 짓는 배우들의 모습은 그동안 다른 작품에서는 보여주지 않았던 새로운 코믹 연기를 예고하는 것. 로또를 두고 벌어지는 기상천외 비정상 회담에 대한 궁금증을 높인다.

상상할 수 없는 예측불허의 전개와 시종일관 빵 터지는 코미디로 무장한 스트레스 해방 오락 무비 ‘육사오’는 8월 개봉 예정이다.

Similar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