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 OTT 랭킹] 10/19 넷플·웨이브·티빙 TOP10 – 새로운 바람

19일 데일리 OTT 랭킹 TOP10 김혜수 ‘슈룹’ 차트 점령 시작 ‘법사’-‘치얼업’ 월화극 인기

OTTRanking

<OTT 플랫폼 BIG3 넷플릭스·웨이브·티빙에서 공개하는 일일 콘텐츠 순위를 전합니다>

19일 [데일리 OTT 랭킹](오전 9시 기준 순위)에는 새로운 바람이 불어왔다.

넷플릭스(Netflix)에서는 tvN 새 토일드라마 <슈룹>이 1위로 올라섰다. 김혜수 주연의 <슈룹>은 자식들을 위해 교육에 뛰어든 중전 화령(김혜수 분)의 그린다. 다섯 아들을 둔 화령은 믿었던 왕세자의 병을 계기로 열혈 극성맘으로 변신, 아들들을 지키기 위해 고군분투한다.

김혜수는 신예 배인혁, 문상민, 윤상현, 유선호 등과 호흡을 맞추며 시끌벅적 모자(母子) 케미로 즐거움을 선사했고, “손자라도 내 아들(왕) 힘들게 하면 밉다”는 대비(김해숙 분)와 대립하며 팽팽한 긴장감을 조성했다. 여기에 후궁 옥자연, 의성군 강찬희 등 김혜수를 적으로 여기는 세력이 등장하며 극의 재미를 높였다. ‘믿고 보는 배우’ 김혜수는 출발부터 선두를 달리며 장기 흥행을 예고, 한동안 순위 차트를 점령할 것으로 보인다.

이어 tvN 종영작 <작은 아씨들>이 2위, <미씽: 그들이 있었다>가 3위를 기록했다. 오리지널 콘텐츠도 힘을 냈다. 전여빈 나나 주연의 <글리치>가 4위로 다소 밀려났지만 여전한 기세를 드러냈고, 첫 리얼 음악 쇼 <테이크 원>이 9위로 잔잔한 인기를 누리고 있다.

웨이브(Wavve)에서는 드라마가 강세를 보였다. SBS <천원짜리 변호사>가 굳건하게 1위를 지켰다. 최신 회차에서 15%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고, 10월 2주차 드라마 부문 TV화제성 1위, 남궁민 출연자 화제성 1위를 차지하며 높은 관심을 드러낸 바, 종영까지 인기를 이어갈 것으로 전망된다.

이승기, 이세영 주연의 KBS2 <법대로 사랑하라>가 2위에 이름을 올렸다. 김정호(이승기 분)가 김유리(이세영 분)에게 돌발 프러포즈를 하며 ‘월화극 1위’를 지킨 <법대로 사랑하라>는 OTT 이용자들을 매료하며 다음 주 마지막 회 방송을 앞두고 있다.

SBS 월화극 <치얼업>이 3위에 자리했다. 대학 응원단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청춘들의 사랑과 낭만, 현실적인 고민, 그리고 미스터리 사건까지 녹여낸 <치얼업>은 최신 방송분(18일)에서 3.2% 최고 시청률을 세우며 OTT에서도 두각을 드러내고 있다. 웨이브 독점 공개인 만큼 순위 상승이 기대된다.

티빙(TVING)에서는 화요 예능 강자 Mnet <스트릿 맨 파이터>가 1위다. 높은 화제성 만큼 논란도 많은 <스맨파>는 세미 파이널 첫 번째 미션으로 비의 신곡 ‘DOMESTIC’ 안무 경쟁을 펼치며 주목을 받았다. 파이널 무대가 다가오고 있지만, 댄서의 매력을 본격적으로 알린 <스트릿 우먼 파이터>에는 미치지 못하는 파급력으로 아쉬움을 남기고 있다.

오리지널 예능 <환승연애2>가 2위를 지켰고, tvN 월화극 <멘탈코치 제갈길>이 3위에 올랐다. 통합 랭킹과 넷플릭스를 점령한 tvN <슈룹>은 4위로 존재감을 드러냈다. 신하균, 한지민 주연으로 이목이 집중됐던 이준익 감독의 첫 오리지널 시리즈 <욘더>는 10위로 기대보다 저조한 성적을 기록했다.

 

Similar Posts